<1호> 20대 대기업, 중소기업 VS 개인 창업? 어떤 것이 나의 미래를 위한 것일까?

  • written by 박강순 mentor

반갑습니다.^^

Part of korea sensational 대표 입니다.

현재는 학원 교육사업 및 국제교류를 통한 글로벌화를 위한 힘찬 도약을 하고 있습니다.

결론 부터 말하자면, 우리나라 20대는 지난 과거의 어른 시대와 달리 매우 뛰어난 재능들을 기본적으로

겸비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취업난', '헬지옥'이라는 말이 화두가 되면서부터 너도나도 취업의 어려움을 실감하고 있습니다.

실제로도 청년 취업은 기존의 기득권자들의 자리싸움, 떠나려하지 않는 고위 간부들로 인해 극심한 피해를

겪고 있습니다.

이러한 상황속에 청년들은 대기업, 중소기업에 취업하는 것 보다 개인창업에 눈을 돌리며 창업을 준비 하고

있습니다.


극심한 취업난은 기업들간의 스펙 기준에도 문제가 있습니다.

기업들은 국민들의 지적 수준이 높아짐에 따라 모두가 합격기준에 도달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고,

해결방안으로 새로운 스펙을 기준으로 삼아 국민들을 평가하기 시작했죠,

그러나 이 또한 대한민국 국민들의 노력에 평준화 되며 또 다시 새로운 기준을 도입하고 반복된 패턴을 보이게

됩니다.


그러나 여기서 문제는 기업이 만들어 놓은 기준에 대한민국 청춘들은 너무 힘들어하고, 지치고, 자신감, 자존감 등 많은 것들은 상실합니다.

단순히 기업이 정해 놓은 기준인데 말이죠..


시선을 돌리면 새로운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볼 수 있고, 여유가 생깁니다.

넓은 세상을 본다는 것은 성장할 수 있는 기회가 생긴다는 것입니다.


한 때, 외국 사교육에 대한 문화를 알고 싶어 프랑스, 독일, 스위스를 다녀온 적이 있는데,

신기한 점이 한 가지 있었습니다.

우리나라는 사교육에서 중요한 한 가지 중 차량, 안전한 노란차량을 쉽게 볼 수 있죠?

외국은 노란차량을 보기가 너무나 어려웠습니다... 이것은 아주 쉽게 말해서 문화차이겠죠?


이것을 다르게 말하면 청년 취업난은 단순히 누군가 정해놓은 사회적 문화입니다.

문화는 사람을 일반화시키게 만들죠..

일반화에 속하지 않는 사람은 특이하게 볼 정도로 대한민국은 남의식이 심하구요..


그런데 정말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남을 의식한다면 본인이 조금 여유가 있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진정 원하는 것이 있다면 남을 의식하기보단 자신에게 우선순위가 있는 것을 알게 될 것 입니다.


부디 노력이 아닌 헌신을 하기 바랍니다.

이 말 뜻의 본질을 이해하셨으면 좋겠습니다.

앞날에 행복과 행운이 가득하길 바랍니다.


ps: 궁금사항은 언제든 코멘트 환영합니다^^

Profile 1436339367474

Part of Korea Sensational대표, 중국동영박성객원교수, 前) Seven and three 사내이사 前)대학 국제교류 해외봉사단 팀장

written by 박강순 mentor

  • 2016.12.08
  • |
  • 조회 : 699
  • |
  • 댓글 : 1
  • 댓글작성

    댓글 6 개

    Profile 20150903%ec%a6%9d%eb%aa%85%ec%82%ac%ec%a7%84

    륜미서방

    2016/12/09 12:25:50

    제가 잘 이해햇는지 알고싶어요
    누군가 만들어 놓은 문화나 대중에 휩쓸리지 말고 자신생각하는 우선순위에 노력뿐만이아니라 정말 우직하게 바보처럼 헌신하듯 몰두하라는 말씀인가요?

    Profile 20150903%ec%a6%9d%eb%aa%85%ec%82%ac%ec%a7%84

    륜미서방

    2016/12/10 14:44:06

    저 또한 진솔하게 답변해주신 것에 대해 감사합니다 ^^!.

    Profile 1436339367474

    박강순

    2016/12/10 09:58:48

    감사합니다^^
    심도있는 생각 진솔하게 작성하여 주셨네요^^
    제 느낌이지만 어느 곳에서도 좋은 사람으로 좋은 일을 하실 분이라 생각되네요.
    답변자 님께서 작성해주신 말이 완전한 공감이라 할 수는 없겠지만 너무도 잘 이해해주셨고, 더 나아가 다른 이면을 보는 시각을 가지실 수 있을거라 믿습니다.
    좋은 답변 정말 감사합니다.^^
    진심으로 좋은 일이 앞으로 가득하 실 거라 믿습니다~^^

    Profile 20150903%ec%a6%9d%eb%aa%85%ec%82%ac%ec%a7%84

    륜미서방

    2016/12/09 22:24:28

    결론은
    치열한 노력으로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자신의 모습을 발견한다면 좋아질것이다 (이 과정에서 자연스럽게 우선순위를 세울 수 있게 되고)

    Profile 20150903%ec%a6%9d%eb%aa%85%ec%82%ac%ec%a7%84

    륜미서방

    2016/12/09 22:21:07

    사회에 정해진 틀과 관습 또는 회사에 있는 시스템은 사회나 회사를 활성화시키는 것이므로
    하나의 개인이 이 모든 시스템을 바꾼다는 것은 어불성설 그렇다면 정해진 틀안에서 개인의 역량을 최대로 발휘하여야 하는데 그 기준을 자신의 기준에 맞춘다면 자기함정에 빠져 최선인듯 최선아닌 최선같은 노력을 하므로 자신이 최선을 다한다는 것을 뛰어넘는 일반적인 노력이 아닌 정말 새로운 자신을 만날 노력, 이전에 내가 이런모습을 보인적이 없는 노력을 통해 자신과 싸워 미래의 새로운 자신을 만나는 사람들이 많아지면 전체적인 국민 수준이 올라 갈 수 있다. 는 말인건가요?

    Profile 1436339367474

    박강순

    2016/12/09 18:21:21

    반갑습니다. 그리고 진심의 답변 감사합니다^^
    질문자님의 생각이 느껴져 저 또한 진심으로 답변해드리겠습니다.
    우선 큰 틀로 일반적인 예를 들고 그 다음 현실적인 답변을 예로 들겠습니다.
    일반적인 모든 사회구조는 일정한 규칙과 시스템 속에 이루어집니다.
    그러나 그 틀도 모든 사회관계속에 원만한 상호관계와 양보의 이득속에 이루어진 것이죠.. 즉 얻는 것이 있다면 잃는다는 것도 있다는 말은 이러한 원리 때문에 생기기도 합니다.

    이제 조금 현실적으로 말씀 드리겠습니다.
    과거 저에게 진로와 미래 고민을 상담하는 사람이 있었습니다.
    자신은 정말 최선을 다했고 매일 밤 공부하고 철칙을 만들며 노력했고 결국, 어느 회사에 입사했다고 합니다. 그런데 면접 때와 실무 때 높으 신 분들께 무엇이든 시켜만 주신다면 최선을 다해서 해내겠다고 했는데 회사에서는 일반적인 업무만이 전부였다고 합니다.
    왜 자신에게 일반적인 업무만 키는지 모르겠고 이제는 답답하다고 합니다.

    그래서 제가 2가지 문제점을 언급하였습니다.
    첫째는 정말 최선을 다했다는 부분이 본인 스스로 평가하고 내린 결론이었습니다.
    자신이 생각하는 범위내에서 최선은 누구라도 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그것이 누군가에게는 일상 수준일 수 있습니다.
    둘째는 일을 맡겨만 주시면, 정말 최선을 다해서 해내겠다고 했는데, 이 말은 말도 안됩니다.
    왜냐하면 공정과정이나 기존의 시스템으로 모든 거래가 이루어졌고 빠른 일처리가 가능해져 있는데, 그 사람에게 일을 맡긴다면 과연? 잘할까요?
    자신이 처음부터 스스로 알아보고 분석하고 행동하고 거래하고 모든 것을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 하는 상황입니다. 회사에서는 하루 영업이익이 손실되는 점을 생각한다면 절대 저 같아도 맡기지 않습니다. 어디에 입사를 하던 어디에서 근무를 하던 동일하게 시작하는 사람들 사이에서 뛰어나려면 스펀지 같아야 합니다.
    주어진 일을 얼마나 흡수하여 짜내는지 얼마나 빠르게 흡수하여 제대로 성과를 내는지가 기업이나 직장에서 원하는 바일 것입니다.
    원하는 목적지가 있다면 그것에 우선순위를 둔 생활이 결국은 이득을 볼 수 있는거죠.
    우직하게 바보처럼 헌신하듯 몰두하라는 말은 좋은 말 이면서도 자세히 읽어보니 헌신하듯이라고 써있네요.
    계신 곳의 위치에서 헌신한다는 것은 전문가를 뜻합니다.
    우직하게는 본인의 주장을 굽히지 않는 것을 뜻할 것 같구요.(청렴 부분이죠)
    누군가 만들어 놓은 것을 본인과 다른 문화라 생각하지 마시고 그 문화에 어울리되 자기 역량 개발이 무엇보다 필요합니다.

    헌신을 이어가기란 너무도 어렵습니다.
    초등학교 1학년이 최선을 다한 것과
    대학생이 일반적인 노력을 하는 것의 차이는 누가봐도 대학생의 일반적인 노력이 훨씬 높은 성과를 낼 것입니다.
    질적 차이입니다.

    사회속에는 1학년과 같은 부류의 노력하는 사람이 많습니다.
    자신은 최선을 다했다고 하지만 그래서 힘들지만 그래서 안쓰럽지만 사회란 국민의 수준이 낮아지면 국가의 경제가 어려워 집니다.
    그래서 일반적인 노력으로는 개인 뿐만 아니라 그 무엇도 쉽게 바꿀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